레포트샵

[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

레포트 > 독후감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222068)

구매가격
5,000원 할인쿠폰4,500원
등록/수정
2008.11.25 / 2008.11.26
파일형식
fileiconhwp(아래아한글97)
페이지수
6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 다운로드
  • naver login

이전

  • 1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1
  • 2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2
  • 3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3
  • 4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4
  • 5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5
  • 6인문과학  (A학점 우수작) 아리랑을 읽고 독후감 비평6

다음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하고 싶은 말

실제 A학점 받은 작품성이 우수한 것들만 선정하여 보내드립니다.^^
직접 작업한 순수 창작 레포트 가운데 하나로
지난 삼월달 경 레포트샵에 검수
통과후 얼마간 정상적으로 지원했던 자료입니다.
개인 사정상 3개월 정도 삭제했다가 다시 올립니다.
아무런 문제가 없으니 최대한 빠른 시일내에 정상 재등록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귀사의 건승을 바랍니다.

목차

어느 독립 혁명가의 삶과 죽음
고뇌하는 인간, 김산
일제 하 독립 운동에 관한 단상
혁명가들이 직면하는 몇 가지 문제점들; 이론과 실천, 목적과 수단, 생활과 혁명

더 큰 메아리로 울려 퍼질 아리랑을 꿈꾸며

본문내용

어느 독립 혁명가의 삶과 죽음
이 책은 1920년대와 30년대에 걸쳐 중국, 시베리아, 만주, 한국, 일본을 오가며 한국의 독립을 위해 자신의 삶을 바친 지식인이자 혁명가인 김산(본명: 장지락)의 생애를 다루고 있다. 김산의 존재가 세상에 알려지게 된 계기는 ‘중국의 붉은 별’이라는 모택동 전기를 써서 유명해진 에드가 스노우의 부인이기도 한 님 웨일즈가 연안에서 김산을 만날 수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 책이 국내에 소개된 게 민주화의 요구가 용암처럼 분출되던 1980년대 초반이었으니 20년 이상의 시간이 흐른 셈이다. 이 책을 다시 읽으며 맨 처음 떠오른 건 “역사란 승자의 기록”이라는 잘 알려진 문구였다. 역사란 것이 공평무사한 분야가 아니라 기록자나 구전자의 관점에 따라 윤색되고 왜곡될 소지가 많다는 것이다. 현존하는 고대사의 기록들이 정권을 탈취한 집단에 의해 정당성 확보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작성되었듯이, 근현대사의 기록들도 기록자들의 정치적 이해관계에 따라 그 강조점이나 인식이 많이 달라질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되었다는 것이다.
한때 체 게바라의 평전이 베스트셀러 목록에 오르고, 그의 얼굴이 그려진 셔츠나 소품들이 유행을 한 적이 있었다. 물론 자신의 안위를 돌보지 않고 쿠바 혁명을 위해 목숨을 바친 혁명가였던 체 게바라의 삶 자체에 대해 평가를 하고 싶은 건 아니다. 다만 유행처럼 번지는 이방인 혁명가에 대한 열정을 지켜보며 김산과 같은 인물의 삶이 제대로 알려지지 않고 있는 현실이 안타깝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책이 출판될 당시의 국내 상황이 조선의 독립을 위해 중국 공산당에서 일한 젊은이의 삶에 대해 전폭적인 지지를 보내기 힘들었다는 점은 충분히 공감할 수 있지만, 그 이후에도 김산의 삶이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았다는 사실은 아쉬운 점이었다.

참고문헌

없음

태그 아리랑, 독후감, 비평, 독립, 혁명가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