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샵

fileicon[경영학이나 커뮤니케이션 수강생]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독후감

이전

  • 1경영학이나 커뮤니케이션 수강생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독후감1
  • 2경영학이나 커뮤니케이션 수강생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독후감2

다음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레포트 > 감상문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195562)

구매가격
800원 할인쿠폰720원
등록/수정
2008.04.05 / 2008.04.06
파일형식
fileiconhwp(아래아한글2002) [무료뷰어다운]
페이지수
2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등록자
jaguarjs
  • 다운로드
  • 장바구니 담기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소개글

[경영학이나 커뮤니케이션 수강생]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독후감에 대한 자료입니다.

하고 싶은 말

케네스 블랜차드의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를 읽고 쓴 독후감입니다. 핵심이 되는 내용들을 언급했고, 그에 대한 제 자신의 생각을 최대한 많이 기록했습니다. 그래서 독후감의 취지를 잘 살린 글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

본문내용

내가 이 책을 읽고, 배우고 알게 된 중요한 사실을 한 가지 말하자면 그것은 바로 ‘사람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것’이라고 한 마디로 말할 수 있다. 입에 발린 말 백 마디보다 진심어린 말 한 마디가 사람을 움직이는 것처럼 이 책의 주인공격인 웨스와 앤 마리와의 대화중에서 언급된 데로 거짓칭찬, 즉, 내키지 않는 맘으로 억지로 하는 칭찬은 칭찬을 하는 사람이 아무리 소위 ‘칭찬의 기술’이란 것을 숙지하고 있다고 하더라도 그 칭찬은 별 효과가 없기 때문이다. 결국 이 책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무엇일까? 내가 보기에 그것은 단순히 사람들을 칭찬해 주는 것이나 그 효과를 통해 업무나 인간관계에서 효율성 있는 개선 효과를 얻어내자는 차원이 아니라 정말로 사람을 사랑하자는 데 있다고 본다. (물론 내 생각이 얼마든지 틀릴 수 있다.)
거의 대부분의 사람들은(나 역시 여기에 포함된다.) 자신이 상대에게서 보고자 하는 바를 보게 되고, 자신의 마음속에 있는 것들을 또한 입이나 손, 발, 눈짓과 표정 등을 통해 나타낸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그 사람이 하는 ‘말’은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를 극명하게 나타내 보여 준다. 심지어 그 사람이 다분히 의례적이며 의식적으로 자기 자신을 포장하거나 드러내지 않고 감추려 하는 의도로 말하고 있을 때에도 그의 말투나 억양 혹은 흘러나오는 진정성 등을 통해 그가 가식적인 말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을 정도다. 이러한 ‘말이 가지는 속성’으로 인해서 자기 자신의 마음 상태나 태도와 감정의 변화, 의도를 숨기거나 이를 통해 상대방으로 하여금 속아 넘어가게끔 하는 일은 결코 쉽지가 않다. 이는 말이라는 것이 단지 사람의 귀에만 들려지는 것이 아니라 뇌를 거쳐 해석된 말은 인간의 감정과 느낌, 혹은 마음이라는 감각 선을 건드려 울리게 만들기 때문일 것이다. 감정이나 느낌이란 것은 예민한 경우가 많아서 말의 진정성과 의도를 그냥 지나치지 않고, 대부분 본능적으로 정확하게 포착하곤 하기 때문에 실제로 말이 갖는 파장이나 영향력은 여러 사람들의 태도나 감정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게 된다

참고문헌

켄 블랜차드| 조천제 역| 21세기북스|

태그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한다, 칭찬의 기술, 칭찬, 독후감, 독서 감상문

도움말

이 문서는 한글워디안, 한글2002 이상의 버전에서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구매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