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샵

fileicon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

이전

  • 1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1
  • 2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2
  • 3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3
  • 4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4
  • 5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5
  • 6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6
  • 7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7
  • 8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8
  • 9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9

다음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레포트 > 인문계열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179661)

구매가격
1,100원 할인쿠폰990원
등록/수정
2007.10.24 / 2007.10.25
파일형식
fileiconhwp(아래아한글2002) [무료뷰어다운]
페이지수
9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등록자
activate
  • 다운로드
  • 장바구니 담기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소개글

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에 대한 자료입니다.

목차

전경린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

본문내용

흔히 '귀기의 작가' '정념의 작가' '대한민국에서 연애소설을 가장 잘 쓰는 작가'로 불리는 소설가 전경린은 이미지의 강렬함과 화려한 문장으로 기억된다.
서른 세 살. 아이와 피와 심지어 죽음조차 삶이 모두 허구라는 것을 느낀 작가는 허구가 아닌 삶의 실체를 갖고자 소설을 쓰기로 시작했다. 1993년 작가의 가족은 마산 옆 진양의 외딴 시골로 이사를 갔다. 꽤나 적적한 곳이었지만 여기서 전경린은 '뭔가가 밖으로 표출되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었고, 3년 가까이 사람들과 인연을 끊다시피 하고 들어앉아 많은 글을 써냈다.
자기 욕망에 충실한 내면적 세계와 질서화 되고 체제화 된 바깥 세계 사이의 작용과 긴장과 요구 속에서 갈등하는 여성과 여성적인 삶이 문학적 관심사다.
작가의 본명은 안애금. 전혜린을 연상시키는 전경린이라는 이름은 옛날 신춘문예에 응모할 때 임시로 지었다. 당시 누가 `린'이라는 화두를 주었고, 차례대로 `경'과 `전'을 추가해서 `전경린'이라는 이름을 완성시켰다. 작가도 물론 `전혜린'을 떠올렸다. 작가는 전혜린을 좋아한다. 그리고 전혜린뿐 아니라 나혜석, 윤심덕 더 올라가서 황진이까지 소위 강한 자의식 때문에 고통 받고 분열될 수밖에 없었던 선각자적 여성을 좋아하고 흠모한다.

[책소개]
최근 여성작가들의 소설에는 성(性)에 자유로운 여성들이 종종 등장한다. 그것이 불륜이든 성적방종이든 여성이 욕망에 대한 억압을 깨고 육체의 희열을 자각하게 된다는 것은 하나의 혁명이다. 그런 점에서 전경린씨의 신작장편 '내 생에 꼭 하루뿐일 특별한 날'은 전형적이다. 이 소설은 가정의 틀안에서 안주하던 한 여성이 내면에 지닌 혼란스런 욕구를 발견하고 자아를 찾아가는 여정에서 나타나는 일탈과 매혹에 대한 기록이다. 최근 <밀애>라는 제목으로 변영주 감독에 의해 영화화되었다.

태그 미흔 사랑, 하루 하지, 여성 남자, 소설 대한

도움말

이 문서는 한글워디안, 한글2002 이상의 버전에서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구매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