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샵

fileicon[프랑스 문화]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

이전

  • 1프랑스 문화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1
  • 2프랑스 문화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2

다음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레포트 > 독후감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159104)

구매가격
500원 할인쿠폰450원
등록/수정
2007.03.17 / 2007.03.18
파일형식
fileiconhwp(아래아한글2002) [무료뷰어다운]
페이지수
2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등록자
pysrcn
  • 다운로드
  • 장바구니 담기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소개글

[프랑스 문화]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에 대한 자료입니다.

하고 싶은 말

루이스 세풀베다의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를 읽고 쓴 독서감상문입니다......참고하셔서 좋은 점수 받으세여~~~~^^

본문내용

☭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 ” 라는 책이 었다. 이 책은 제목 그대로 고양이가 갈매기에서 나는 법을 가르쳐준다는 전반적인 내용이었다.켕가라는 갈매기는 바다에서 먹이를 먹다가 커다란 파도가 몸콩 전체를 덮어버렸다. 가까스로 물위로 떠오른 그는 머리를 힘차게 흔들어 젖혔다. 눈앞이 칠흙 같은 어둠에 휩싸인 듯 갑자기 아무것도 보이지 않았다. 켕가는 그제야 깨달았다. 자신이 앞을 볼 수 없는 것은 오염된 바닷물의 기름 탓이라는 사실을 알았다. 켕가는 날개에 묻은 기름을 물에 씻어보려고 했다. 머리를 물 속에 담갔다 뺐다 하기를 수차례 반복했다. 허공에서 머리를 세차게 흔들어댄 뒤에 다시 눈을 떠보았다. 온통 석유 기름으로 뒤덮인 그의 망막 사이로 마침내 가느다란 햇살 몇 자락이 비치기 시작했다. 끈끈한 얼룩의 검은 기름은 눈에만 붙어 있는 것이 아니었다. 날개와 몸통도 마찬가지여서 날개가 몸통에 찰싹 달라붙어 있었다. 켕가는 움직일 수가 없었다. 그러나 절망하지 않았다.우선 검은 기름띠의 한가운데서 빠져나가야 한다고 생각했다. 헤엄을 빨리 치기위해 다리를 힘껏 움직이기 시작했다. 켕가는 전신 근육에 경련이 일 정도로 필사적인 노력을 했다. 그 결과 마침내 기름 덩어리의 중심부를 벗어나 비로소 깨끗한 물과 만날 수 있었다.위에 이야기를 통해서 바다 오염시키는 인간들의 모습을 알 수 있었다. 켕가의 필사적인 노력에도 불구하고 켕가의 날개는 몸에 딱 달라붙어 있어서 더 이상 움직일 수 없었다. 켕가는 힘없이 물 위에 걸터앉아 이런저런 생각을 하게 되었다. 자신의 일생 중 가장 길고도 지루한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고 그러다 문득 죽음의 공포에 떨면서 자문해보았다. 혹시 죽음 중에서도 가장 두려운 모습의 죽음이 나를 기다리고 있는 것을 아닐까 ? 하는 이런저런 생각을 하게 된 켕가는 다시 희망을 갖게 되었다.켕가는 날아오르기 위해서 날개를 힘차게 펄럭였다 . 다리를 오므린 채 약 두 뼘 정도 뛰어올랐으나 , 곧 물 위로 내려앉고 말았다. 다시 한 번 시도하기로 마음먹었다. 그는 몸을 물속에............................


참고문헌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
루이스 세풀베다 | 유왕무 역 | 바다출판사 |

태그 독후감, 독서감상문,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 갈매기에게 나는 법을 가르쳐준 고양이 독후감, 프랑스 문학

도움말

이 문서는 한글워디안, 한글2002 이상의 버전에서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구매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