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샵

fileicon[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

이전

  • 1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1
  • 2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2
  • 3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3
  • 4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4
  • 5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5
  • 6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6
  • 7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7

다음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레포트 > 인문계열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142880)

구매가격
1,000원 할인쿠폰900원
등록/수정
2006.11.01 / 2006.11.02
파일형식
fileiconhwp(아래아한글2002) [무료뷰어다운]
페이지수
7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등록자
people8103
  • 다운로드
  • 장바구니 담기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소개글

[프랑스문화의 이해]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에 대한 자료입니다.

하고 싶은 말

인물을 통해 프랑스 역사를 알아보았습니다.

목차

인물로 본 프랑스 역사

- 목 차 -

1. 앙리 4세
◇ 종교 개혁에서 종교 전쟁으로
◇ 출생에서 성-바르텔미의 학살까지
◇ 왕국의 재통합
◇ 낭트칙령
◇ 후기

2. 말제르브
◇ 언론과 사상의 자유를 위하여
◇ 전제 정치에 대한 투쟁
◇ 신교도 및 유태인의 복권
◇ 루이 16세의 변호

3. 마리안
◇ 등장 배경
◇ 구성요소
◇ 마리안의 변신

4. 쥘 페리
◇ 정치가 페리
◇ 교육자 페리

5. 장 물랭
◇ 젊은 공화주의 좌파
◇ 점령 하의 도지사 : 첫번째 레지스탕스
◇ 레지스탕스 세력의 연합
◇ 최후
◇ 오늘날의 논쟁

본문내용

1. 앙리 4세
1610년 5월 14일에 벌어진 그의 시해만큼이나 동시대인과 후세에게 충격을 준 정치적 범죄는 유례를 찾아보기 힘들다. 그 후, 그는 프랑스인의 가슴에 이상적인 군주의 대명사로 남는다. 1789년 당시 프랑스 국민들이 원하였던 것은 당장은 공화정이 아니라, 바로 그와 같은 좋은 왕이었으며, 왕정 복고를 주장하던 이들이 깃발로 내세운 것은 그의 이미지였다.

◇ 종교 개혁에서 종교 전쟁으로
1517년 비롯된 신교 운동은 서유럽 전역에서 급성장을 보이고 마침내 1541년 칼뱅은 제네바에서 신정을 수립하게 된다. 이로써 로마 황제가 기독교로 개종한 이후 유지되던 유럽 사회의 정신적 통일성이 붕괴하게 된다. 프랑스에서도 칼뱅의 신학을 받아들인 프랑스 신교도를 지칭하는 위그노(Huguenots)는 1560년 경, 이미 프랑스 인구의 10-15 퍼센트, 프랑스 귀족의 반 이상, 부르주아지의 3분의 1 이상이 새로운 신앙을 받아들였다. 이는 실질적으로는 프랑스 왕국의 양분을 뜻하는 것이었다.
중세 이래로, 국가 권력의 가장 큰 존재 이유는 신앙의 수호에 있다는 관점은 매우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여져 왔다. 왕권과 가톨릭 교회측의 관점은 신앙은 하나, 왕도 하나, 법도 하나라는 격언으로 요약된다. 즉 가톨릭 로마 교회가 대표하는 기독교 신앙, 그 유일하게 올바른 신앙을 보호하는 것을 사명으로 삼으며, 그 사명을 위해 신에게서 무력 사용의 정당성을 인정받은 국왕도 하나일 수밖에 없고, 대리자인 국왕의 의지의 표현인 법률도 하나일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대부분의 신교도 역시 종교와 정치의 분리라는 개념에는 익숙해지지 않았고 따라서 신, 구교 양자간의 무력 충돌은 피할 수 없는 것이었으며, 그 충돌은 40년의 세월 동안 프랑스를 내전으로 몰아 넣는다. 그것이 바로 종교 전쟁이다.

◇ 출생에서 성-바르텔미의 학살까지
앙리 4세는 바로 이러한 신, 구교 간의 긴장이 심화되던 1553년 태어났다. 그는 아버지에게서는 프랑스 왕국의 왕자라는 자격을, 어머니에게서는 지금의 베아른 지방(중심지는 뽀)인 나바르 공국을 비롯한 광대한 영토를 물려받았다. 어머니의 유산은 바로 새로운 신앙 위그노였다. 신, 구교의 공존을 위하여 앙리와 마르그리트 사이의 결혼을 결정한다. 그 결혼은 프랑스 역사상 가장 참혹한 살육의 무대가 된다. 기즈 일가가 주축이 된 가톨릭 세력은 8월 23일 밤에서 24일(기독교력으로 성-바르텔미의 날) 새벽까지, 앙리의 결혼을 축하하기 위하여 파리에 모여든 위그노들을 무참히 학살하는데, 희생자는 적어도 3000명 이상 추정된다. 이것이 성-바르텔미의 밤이다. 앙리는 샤를르 9세 앞에서 신교를 버린다는 선서를 함으로써 겨우 목숨을 건진다.

태그 인물로 본 프랑스역사, 프랑스 역사, 앙리4세, 쥘 페리, 장 물랭

도움말

이 문서는 한글워디안, 한글2002 이상의 버전에서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구매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