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샵

fileicon[신문론] 동아일보 분석

이전

  • 1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
  • 2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
  • 3신문론  동아일보 분석3
  • 4신문론  동아일보 분석4
  • 5신문론  동아일보 분석5
  • 6신문론  동아일보 분석6
  • 7신문론  동아일보 분석7
  • 8신문론  동아일보 분석8
  • 9신문론  동아일보 분석9
  • 10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0
  • 11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1
  • 12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2
  • 13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3
  • 14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4
  • 15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5
  • 16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6
  • 17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7
  • 18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8
  • 19신문론  동아일보 분석19
  • 20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0
  • 21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1
  • 22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2
  • 23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3
  • 24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4
  • 25신문론  동아일보 분석25

다음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레포트 > 사회계열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140026)

구매가격
1,600원 할인쿠폰1,440원
등록/수정
2006.09.25 / 2006.09.26
파일형식
fileiconhwp(아래아한글2002) [무료뷰어다운]
페이지수
25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등록자
namsting
  • 다운로드
  • 장바구니 담기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소개글

[신문론] 동아일보 분석에 대한 자료입니다.

목차

-개요-
1.동아일보의 역사
2.(4.24~4.29)조선/중앙/동아 주요 현안 헤드라인, 광고 비교
3.조선/중앙/동아 주요 현안 기사․사설 비교 분석
4.결론

본문내용

일제는 1919년 3·1독립운동에 큰 충격을 받고 ‘문화정치’를 표방해 이듬해 1월 동아일보 조선일보 시사신문 등 3개지를 허가했다. 창간 주도 인사들은 당초 3․1 운동 1주년인 1920년 3월 1일자로 창간하려 했으나 자금부족으로 한 달 후인 4월 1일 타블로이드판 석간 4면 체제로 창간했다. 당시 발행부수는 1만 부 정도, 구독료는 한 부에 3전(지금의 약 900원)이었다. 민족주의, 민주주의, 문화주의를 사시(社是)로 내걸었다. 이 사시는 지금도 1면 좌측 상단에 동아일보 로고와 함께 고정 배치되고 있다.

2. 일장기 말소사건

제11회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에서 우승한 손기정선수가 시상대에 서 있는 장면 사진을 1936년 8월 25일자에 개제하면서, 동아일보는 가슴 부분의 일장기를 지워버려 총독부로부터 네 번째 무기정간 조치를 당했다. 이 사건으로 동아일보 기자 8명이 구속되고 이 중 5명은 끝내 신문 계에서 물러나야 했으며 주필 편집국장 등도 사임했다. 정간은 1936년 8월 29일부터 1937년 5월 31일까지 9개월간 지속되고 그 사이 송진우 사장, 장덕수 부사장, 양원모 사장직무대리 등도 잇따라 물러나야 했다.









3. 폐간과 복간

1939년 9월 제2차 세계대전이 발발하자 일제는 조선 민족의 ‘황민화’를 가치로 내걸고 민족 말살정책에 광분해 제거 대상 1호로 동아일보를 지목했다. 총독부는 자진폐간 종용에도 불구하고 신문을 계속 발행하자 구실을 만들어 내기 위해 안간힘을 썼다.

태그 동아일보 동아, 일보 현대차, 언론 정몽구, 회장 독도, 대통령 신문

도움말

이 문서는 한글워디안, 한글2002 이상의 버전에서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구매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