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포트샵

fileicon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

이전

  • 1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
  • 2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
  • 3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
  • 4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4
  • 5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5
  • 6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6
  • 7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7
  • 8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8
  • 9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9
  • 10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0
  • 11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1
  • 12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2
  • 13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3
  • 14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4
  • 15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5
  • 16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6
  • 17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7
  • 18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8
  • 19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19
  • 20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0
  • 21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1
  • 22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2
  • 23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3
  • 24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4
  • 25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5
  • 26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6
  • 27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7
  • 28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8
  • 29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29
  • 30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0
  • 31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1
  • 32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2
  • 33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3
  • 34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4
  • 35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5
  • 36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6
  • 37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7
  • 38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8
  • 39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39
  • 40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40
  • 41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41
  • 42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42
  • 43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43
  • 44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44

다음

  • 최대 100페이지까지 확대보기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 레포트 > 기타 > 자료상세보기 (자료번호:120584)

구매가격
3,500원 할인쿠폰3,150원
등록/수정
2006.04.24 / 2006.04.25
파일형식
fileicondoc(MS워드 2003이하) [무료뷰어다운]
페이지수
44페이지
자료평가
평가한 분이 없습니다.
등록자
lnixon
  • 다운로드
  • 장바구니 담기

닫기

이전큰이미지 다음큰이미지
  • 트위터
  • 페이스북
신규가입 200원 적립! + 10% 할인쿠폰 3장지급! banner구매자료를 평가하면 현금처럼 3%지급!

소개글

심훈 vs 윤동주 = ‘적극적 저항’ vs ‘소극적 저항’에 대한 자료입니다.

목차

목차

1. 시인 개인의 삶
(1) 윤동주의 삶 - 시대처럼 올 아침을 기다리는 최후의 나
(2) 심훈의 삶
2. 시인의 동인들
(1) 윤동주
– 뚜렷한 문학적 학파 형성 하지 않음
(2) 심훈
- KAPF (조선프롤레타리아예술가동맹)
3. 시인 분석
(1) 윤동주 - 순수 문학작품 정서적 저항
(2) 심훈 – 완벽한 자기 실현의 시도
4. 시인의 작품들
(1) 윤동주
- 서시(序詩)
- 참회록
- 십자가(十字架)
- 초 한대
- 오줌싸개 지도
- 아우의 인상화(印象畵)
- 병원(病院)
- 간(肝)
(2) 심훈
- 그 날이 오면
- 상록수
- 통곡(痛哭) 속에서
- 만가(輓歌)
- 박군의 얼굴
- 영원의 미소
- 직녀성
5. 시대 상황
- 8․15 직후의 시대상황

본문내용

1. 시인 개인의 삶
(1) 윤동주의 삶 - 시대처럼 올 아침을 기다리는 최후의 나

윤동주는 자신을 <등불을 밝혀 어둠을 조금내몰고,/時代(시대)처럼 올 아침을 기다리는 最後(최후)의 나>라고 표현했다. 그는 시대의 어둠속에서 <이 지나친 試鍊(시련),이 지나친 疲勞(피로)>를 온몸으로 견디며 책을 읽고 사색을 하며 시를 썼다. 시를 쓰는 것은 시대의 어둠 속에 작은 <등불>을 하나 내다 거는 일이었다.

대동아전쟁이 막바지를 향해 치닫고, 일제의 강제 징병, 강제 공출, 국어사용 전면금지, 창씨개명 등으로 식민지 지배의 <어둠>이 깊어질 때 <나는 이 어둠에서 胚胎(배태)되고 이 어둠에서 생장하여서 아직도 이 어둠 속에 생존하나보다>고 썼다. 나아갈 방향을 가늠할 수 없을 정도로 깊었던 그 어둠 속에서 언젠가 홀연히 닥칠 <아침>을 기가리던 윤동주는 해방을 불과 6개월 남긴 1945년 2월 16일, 차디찬 이국의 감옥에서 뜻 모를 외마디 소리를 지르고 운명했다. 1943년 7월, 사상 불온, 독립운동의 혐의로 체포되어 후코오카 감옥에 수감된 윤동주는 불같이 행동하는 실천적 인간형이기보다는 어린 시절을 함께 했던 이국소녀들의 이름이나 비둘기, 강아지, 토끼, 노새, 노루와 같은 이름을 불러보던 다정다감한 청년. <죽는 낡까지 하늘을 우러러/한점 부끄러움이 없기를/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괴로워했던 시인 윤동주. 사람들이 호구지책, 안락함, 사유재산에 집착할 때 그는 고요한 내면에 병균처럼 침윤된 시대의 어둠을 조용히 응시하며 <인생은 살기어렵다는데/시가 이렇게 씌어지는 것은 부끄러운 일이다>라고 썼다.

윤동주는 1917년 12월 30일, 만주국 간도성 화룡현 명동촌에서 부친 尹永錫(윤영석)과 독립운동가, 교육가로 이름이 높았던 金躍淵(김약연)의 누이인 金龍(김용) 사이에 장남으로 태어났다. 조선이주민들이 모여 살던 전형적이 농촌마을

태그 윤동주, 심훈, 상록수

자료평가

아직 평가한 내용이 없습니다.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 img

    저작권 관련 사항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진실성에 대하여 레포트샵은 보증하지 아니하 며, 해당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 등록자에게 있습니다. 위 정보 및 게시물 내용의 불법적 이용, 무단 전재·배포는 금지됩니다.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분쟁요소 발견시 고객 센터에 신고해 주시기 바랍니다.